미주한인교계
C&MA 한인총회 모바일 앱 배포
미주 한인교단 중 최초
크리스찬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4/11 [07:1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주 전체에 90개 회원 교회들이 소속된 C&MA 한인총회가 미주 한인 교단 중 최초로 모바일 앱을 배포했다. 앱에는 회원 교회와 목회자 정보 뿐 아니라, 교단 소식, 목회자의 게시판 등을 만들어 소통과 정보 교환을 통해 목회에 도움을 주려고 개발되었다.  

 

723c94dc55c80bc67d6afc37b0cad26c_1523043825_29.jpg
 

개발자는 뉴저지 교협 앱을 제작한 이현호 선교사. 이 선교사는 “대부분의 한인 교단들이 같이 겪는 문제지만, 년초 발행되는 주소록은 한번 발행으로 업데이트가 되지 않는 문제와 종이 부피로 휴대가 불편하여 그간 활용도가 떨어지고 있다. 그리고 미국 소도시에 위치한 교회들과 목회자들은 이런 정보에서도 소외되고 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모마일 폰 용 앱을 개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구글 스토어에서 'C&MA 한인총회'를 검색하여 설치하면 된다.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mn.ithelp.kdcma

멘넷 제공

ⓒ 크리스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