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제46대 미 대통령 취임식을 생각하면서

이상기 목사 | 기사입력 2021/01/19 [00:03]

제46대 미 대통령 취임식을 생각하면서

이상기 목사 | 입력 : 2021/01/19 [00:03]

 

지난 해 11 월 3 일에 실시된 제 46대 미 대통령 선거는 그 어느 때보다도 많은 사람들의 참여와 관심 속에 치러졌습니다. 그로인하여 역대 선거중 가장 많은 사람이 투표에 참가하는 이변을 낳았습니다. 선거 과정이 치열했던 것만큼 개표 과정이나 선거 결과에 대해서 의문을 제기하는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그로인하여 이전에 보지 못한 불미스러운 일이 미 국회의사당에서 벌어지기도 했었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우리 모두가 이성을 찾아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이제 더 이상의 선거 결과에 대해서 이의를 제기 하는 것은 의미가 없습니다. 이제는 갈라진 백성들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는 치유가 필요한 때입니다. 

 

누가 상처 입은 사람들을 치유할 수 있습니까? 진 자는 스스로를 치료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승자가 패자를 이해하고 관용하며 사랑으로 품어줄 때 상대방이 회복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번 일로 미국의 장래에 대해서 염려하고 있습니다. 나라가 둘로 나누어지는 것이 아니냐고 말하기도 합니다. 

 

가정에서도 부부간이나 형제간, 혹은 부모와 자식 간에 다투기도 합니다. 다툼이 없는 것이 좋기는 하지만 삶이 우리의 마음대로 되지 않습니다. 30여 년 전에 교회에서 학생들에게 성경을 가르치고 있을 때 였습니다. 어느 여 학생이 돌발적인 질문을 했습니다. 목사님도 부부 싸움을 하시느냐는 것이었습니다.

 

다른 때도 아니고 토요일 오후 교회에서 성경 공부하는 시간에 갑작스런 질문에 학생들은 물론이요 필자도 당황하기는 마찬가지였습니다. 그러나 그 질문을 예사롭게 생각할 수 없는 것은 잘못 대답을 하거나 질문한 학생에게 원하는 답변을 주지 못한다면 실망할 것이 염려가 되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여학생의 어머니는 난치병으로 생사의 위기에 처해 있었기에 부부간에 사이가 멀어져 있었나 봅니다. 자녀의 입장에서 부모님들이 사이좋게 싸우지 아니하며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고 싶은데 실상은 그렇지 못한 것입니다. 그때 질문하는 여학생에게 이런 질문을 했습니다. “내가 산 사람입니까? 죽은 사람입니까?” 질문한 학생은 분명한 목소리로 이렇게 답했습니다. 목사님은 살아 계십니다. 그 말을 듣고서 이런 말을 했습니다. 죽은 사람은 가까운 사람과 싸우지 못하지만 산 사람이기 때문에 나도 싸운다고 했습니다. 학생의 부모님만 싸우는 것이 아니라 나도 가정에서 싸운다고 했습니다. 

 

싸워도 화나는 대로 행동하지 못하는 것은 주님이 보시기 때문이라고 했습니다. 국가도 가정과 다르지 않습니다. 내 가정의 행복은 내가 지키지 아니하면 다른 사람이 지켜주지 못합니다. 미국을 누가 지켜야 합니까? 우리가 지키지 아니하면 나의 행복, 가정의 행복, 자손들의 행복을 보장 받을 수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다른 편에 있는 사람을 원수로 여기지 말아야 합니다. 우리가 나라를 사랑하는 것 이상으로 상대편에 있는 분들도 나라의 미래와 장래를 사랑하기 때문입니다. 우리 중에 하고 싶은 말 다 하고 살 사람이 누가 있습니까? 그래서 사도 바울은 로마서 12장 17절 이하에서 이렇게 말씀합니다.

 

“아무에게도 악으로 악을 갚지 말고 모든 사람 앞에서 선한 일을 도모하라, 할 수 있거든 너희로서는 모든 사람으로 더불어 평화하라, 내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친히 원수를 갚지 말고 진노하심에 맡기라 기록되었으되 원수 갚은 것이 내게 있으니 내가 갚으리라고 주께서 말씀하시느니라.,,,”

 

“네 원수가 주리거든 먹이고 목마르거든 마시우라 그리함으로 네가 숯불을 그 머리에 쌓아 놓으리라, 악에게 지지 말고 선으로 악을 이기라” 선거가 이번으로 끝난 것이 아닙니다. 4년 마다 다시 투표 합니다. 이번에 이겼다고 다음에도 이긴다는 보장이 없습니다. 이번에 졌다고 다음에도 지는 것이 아닙니다.

 

그렇기 때문에 넓은 마음으로 승자를 축하하고 이긴 편에서는 국민의 절반이 지켜보고 있다는 것을 잊지 않고 주어진 4 년 동안 국가와 국민을 위하여 크게 충성할 수 있어야 할 것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