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U, 예술전문대학교로 출범

현대실용음악 석사과정 2월 3일 첫 강의...장학제도 풍성

크리스찬투데이 | 기사입력 2014/01/04 [05:39]

CAU, 예술전문대학교로 출범

현대실용음악 석사과정 2월 3일 첫 강의...장학제도 풍성

크리스찬투데이 | 입력 : 2014/01/04 [05:39]
캘리포니아 예술대학교(California Arts University, 이하 CAU)가 설립되어 첫 입학생 모집을 시작한다.
학교 설립자이자 총작직을 맡은 정세광 박사(필그림선교회 대표)와 부총장 김신호 박사는 1월2일 기자회견을 갖고 종교특례대학교가 아닌 일반 종합대학으로 주정부 승인을 받은 CAU의 출범을 알렸다.

▲ 석사과정만을 둔 예술전문대학교로 캘리포니아 아트 유니버시티가 주정부로부터 승인을 받아, 오는 2월 3일 개강한다. 사진은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정세광 총장(왼편)과 사무엘 김(한국명 김신호) 부총장.     © 크리스찬투데이
“기독교 배경의 학교들은 주로 종교특례대학으로 학교허가를 받는데 우리는 일반 대학교로 시작한 이유는 기독교를 모르는 일반인들까지도 받아들여 궁극적으로는 예수님을 영접해 크리스천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양육할 목적에서입니다”라고 정세광 총장은 밝혔다.

정 총장은 이어서 “CAU는 2월 3일 첫 학기를 시작, 현대실용음악 석사과정만을 우선 진행하게 된다”며 예술대학교 답게 음악회에 미술, 무용 등 다양한 예술장르로 넓혀갈것“이라고 설명했다. 현대실용음악 석사과정에서는 필림, 디지털 뮤직, 각종 악기연주, 보컬, 레코딩과 뮤직 비즈니스 등을 다루게 되며 1년에 2학기제로 2년을 하면 총 48학점을 이수하게 된다.

이 자리에서 김신호 부총장은 2010년 8월 캘리포니아 주정부에 설립신청을 한 후 3년 이상 걸려 일반 종합 대학교로 승인을 받기까지의 과정을 소상히 밝히며 CAU의 특전 중 재학생 전원에게 골고루 장학금 혜택이 있음을 언급했다. “미국계 음악대학보다 20%, 한국계 음악대학 학비보다는 50% 저렴하게 학비가 책정되어 있으며 시민권자나 영주권자의 경우라면 연방 및 주정부 장학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세심한 도움을 줄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일반 종합대학들의 학위인준 기관인 WASC(The Western Association Schools and Colleges)의 멤버가 되는 것도 1년안에 이룰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여 설명했다.

CAU는 현대실용음악을 지도할 10명의 교수진을 갖추고 있으며 한국어와 영어로 강의된다. 학위과정외에도 음악치료사, 상담사, 찬양인도자 수료증 코스도 있으며 캘리포니아 주정부가 발행하는 아포스티유(Apostille)를 통해 전세계 92개국에서 학력인정을 받게 된다.

한편 정세광 총장은 찬양사역자로 10권의 찬양곡집과 찬양 CD 4집을 발행했으며 전 미주총신대학교과 Lordland University에서 후학들을 양성해왔고 현재는 필그림선교교회 담임이자 미주찬송가공회 총무이기도 하다.

입학문의 전화는 (213)700-7575(한국어)  (267)251-5511(영어)이고 학교주소는 4100 W. Commonwealth Ave., Fullerton CA 92833.
학교 홈페이지는 www.cau-edu.us, 이메일은  loveccsk@gmail.com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 CAU, 예술전문대학교로 출범
  • 광고
    광고
    인터뷰 / God with us
    이동
    메인사진
    헐크 호건, '예수께 오라' 그가 당신을 깨끗게 하리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남가주/서부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